액션 명가 KOG 신작 ‘리턴얼라이브’ 스팀 통해 첫 선 : 매경 게임진

대구를 기반으로 하는 게임 개발사 코그의 신작 '리턴 얼라이브'가 베일을 벗었다. 탑타운 시점의 스팀 게임입니다.

그림 설명대구를 기반으로 하는 게임 개발사 코그의 신작 ‘리턴 얼라이브’가 베일을 벗었다. 탑타운 시점의 스팀 게임입니다.

대구에 본사를 둔 게임 개발사 코그(대표 이종원)가 ‘스팀’ 비공개 테스트를 통해 신작 PC 온라인 탑다운 슈팅 게임 ‘리턴 얼라이브’를 공개했다. 이 게임은 PvP와 PvE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3월 4일까지 ‘스팀’을 통해 체험하실 수 있습니다. 시험시간도 1일 6시간에서 24시간으로 변경됐다.

‘리턴 얼라이브’는 직관적으로 캐릭터를 조작하고 전황을 한눈에 모니터링할 수 있는 하향식 시점을 채택했다. 게임의 핵심은 유저들 간의 경쟁과 아이템 파밍의 결합이다. 사용자는 PvP와 PvE가 동시에 벌어지는 전장에 실시간으로 입장하고 탈출하며 파밍과 미션을 수행할 수 있다. 약 20~30명의 유저가 전장에 참여하게 됩니다.

여기에 전투의 다양성과 전략성을 높여주는 다양한 무기들과 다양한 스킬을 가진 용병들의 존재감이 재미를 더했다. 사용자는 전장에서 수집한 재료로 수십 개의 무기를 제작하고 수집할 수 있으며, 최대 2개의 무기를 조합하여 전투에 사용할 수 있습니다. 무기마다 기본 공격과 특수 공격이 있어 전략적으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각 무기의 공격 방식은 직사, 곡사, 레이저로 구분되며, 무기 개조를 통해 능력치가 상승하며, 완전 개조를 통해 무기의 패턴 변경이 가능하다.

'리턴 얼라이브'의 핵심 콘텐츠는 실시간으로 PvP와 PvE를 동시에 경험할 수 있는 전장 플레이다.

그림 설명‘리턴 얼라이브’의 핵심 콘텐츠는 실시간으로 PvP와 PvE를 동시에 경험할 수 있는 전장 플레이다.

용병은 현재 3명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Karos족의 ‘Ned’, Roy족의 ‘Uni’, Monatin족의 ‘Us’. 이 용병들은 각각 액티브 스킬 1개와 패시브 스킬 1개를 보유하고 있으며, 유전자 강화를 통해 특수한 강화 효과를 획득할 수 있으며, 배틀슈트에 모듈을 장착하여 능력치를 높일 수 있다.

‘네드’는 지정된 위치에 수류탄을 던져 광역 피해를 주는 ‘커스텀 그레네이드’와 액티브 스킬 사용 시 10초 동안 공격력을 10% 증가시키는 ‘퓨리’가 있다. ‘유니’는 앞으로 빠르게 달릴 수 있는 ‘레빗밤’과 스킬 사용 시 무기의 기본 탄창을 재장전하는 ‘리로드’를 사용한다. ‘어스’는 방패 생성과 함께 방어력을 90% 증가시키고 강력한 레이저를 발사하는 ‘택티컬 카운터’와 적에게 지속적인 화상 피해를 입히는 ‘오버히트’ 기술을 탑재했다. 코그는 향후 신규 용병을 추가해 유저들의 선택 폭을 넓힐 계획이다.

'리턴 얼라이브'는 서로 다른 스킬을 가진 세 명의 용병이 등장한다. 카로스족의 '네드', 로이족의 '우니', 모나틴족의 '우리'이다.

그림 설명‘리턴 얼라이브’는 서로 다른 스킬을 가진 세 명의 용병이 등장한다. 카로스족의 ‘네드’, 로이족의 ‘우니’, 모나틴족의 ‘우리’이다.

메인 콘텐츠인 전장 플레이 외에 별도로 즐길 수 있는 멀티플레이 모드인 팀 데스매치와 서바이벌도 제공한다.

팀 데스매치는 플레이어가 4v4 전투에서 적을 제압하거나 아군을 구하면서 포인트를 획득하여 경쟁하는 모드입니다. 서바이벌은 최대 14명이 참여하는 최후의 1인이 되기 위한 경쟁으로 상대방의 산소를 빼앗아 성공적으로 탈출하는 것이 목표다.

코그는 3월 4일까지 ‘스팀’ 테스트를 진행해 유저들의 의견을 수렴해 완성도를 높일 계획이다. 현재 기존 1일 6시간 검사를 24시간 검사로 변경하여 운영하고 있습니다.

[임영택 게임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5/5 - (7 votes)

Leave a Reply